2024.05.04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부산해수청·BPA 부산항 신항 배후단지 합동 안전점검 실시

부산해수청·BPA 부산항 신항 배후단지 합동 안전점검 실시
해빙기 맞아 항만배후단지 사업장 안전관리 실태 집중 점검

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윤종호)과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23일(목) 부산항 신항 배후단지 입주업체 3개 사를 대상으로 해빙기 대비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합동 안전점검에는 부산지방해양수산청 소속 항만안전점검관, BPA 항만안전점검요원, 배후단지 입주업체 3개 사의 관리자와 실무자가 참여했다.

이날 점검은 △ 해빙기 각종 안전사고 위험요소 △ 하역장비(리치스태커, 지게차 등) 안정성 확보 여부 △ 시설 내 보행로 및 화물의 불안전한 적재 상태 △ 작업자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에 중점을 두고 이뤄졌다.
 
안전점검에서 드러난 미비점 등은 개선하도록 권고하고, 우수 사례는 타 입주업체에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등 신항 배후단지 전반의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부산지방해양수산청과 BPA는 부산항 신항 배후단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매달 둘째, 넷째 주 목요일에 입주업체들을 대상으로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금년 2월간 입주기업 12개 사를 대상으로 한 안전점검에서 발견된 약 40여 건의 유해‧위험요소를 1분기 배후단지 안전협의회에서 공유해 안전사고 없는 배후단지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윤종호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은 ”해빙기 대비 철저한 안전점검 및 불안전 위험요인 개선을 통해 신항 항만배후단지 내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와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강준석 부산항만공사 사장은 “부산청의 항만안전 전문가인 점검관 지원으로 발굴된 해빙기 사업장 유해‧위험요소를 입주업체에 적극적으로 공유해 항만배후단지에 내재한 공통 위험요소 제거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