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6.3℃
  • 구름많음강릉 13.1℃
  • 연무서울 7.3℃
  • 구름조금대전 7.9℃
  • 구름조금대구 8.1℃
  • 구름많음울산 11.9℃
  • 구름많음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9.7℃
  • 제주 10.4℃
  • 구름많음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8℃
  • 구름많음강진군 10.3℃
  • 구름많음경주시 12.5℃
  • 구름많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미수검 선박 찾아 3만리 프로젝트로 안전 사각지대 없앤다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미수검 선박 찾아 3만리 프로젝트로 안전 사각지대 없앤다최근 5년 미수검 선박 연평균 21.6% 감소 최근 5년 간 미수검 선박 척수가 꾸준한 감소세를 보인 가운데, 연평균 감소율은 21.6%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이사장 김준석)에 따르면 지난 2017년 미수검 선박 척수는 1,699척이었으나 2020년 998척으로 크게 감소한 이후 지난해에는 492척까지 떨어졌다. 이는 검사대상 선박의 0.7% 비율이다. 공단은 선박안전법, 어선법 등에 따라 선박의 안전 운항과 선원 보호 등을 위해 선박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미수검 선박은 선박검사 대상 기간 동안 선박소유자가 개인적인 사유 등으로 검사를 받지 않은 선박이다. 안전검사를 받지 않은 선박이 운항할 경우 각종 해양사고 발생위험이 높아져, 미수검 선박은 선박안전 사각지대라는 지적이 있어왔다. 이에 공단은 지난 1년 간「미수검 선박 찾아 3만리 프로젝트」를 통해 미수검 선박 354척을 적극적으로 파악해 정비했으며, 그 결과 지난해 미수검 선박 척수는 2021년 대비 35.1%나 감소했다. 선박검사원이 전화 등으로 미수검 선박을 관리하던 기존 방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