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토)

  • 흐림동두천 1.6℃
  • 흐림강릉 0.7℃
  • 구름많음서울 3.9℃
  • 맑음대전 5.1℃
  • 구름많음대구 3.8℃
  • 흐림울산 4.5℃
  • 흐림광주 9.6℃
  • 흐림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5.2℃
  • 흐림제주 10.9℃
  • 구름많음강화 2.4℃
  • 흐림보은 3.5℃
  • 구름많음금산 5.2℃
  • 흐림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6.1℃
기상청 제공

해운협회-수출입은행, 해운산업 발전방안 논의

URL복사
해운협회-수출입은행, 해운산업 발전방안 논의
선박금융 활성화로 해운산업의 경쟁력 강화키로

한국해운협회(회장 정태순)와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방문규)은 해운시황 점검과 선박금융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자리는 한국수출입은행 권우석 선임부행장과 김형준 해양금융단장이 한국해운협회 김영무 상근부회장을 예방하면서 자연스럽게 해운현안 및 향후 대응방향에 대해 논의하게 되었다.

최근 컨테이너시장에서 해상운송 수요증가로 선복량 부족현상이 심각함에 따라 향후 우리 컨테이너선사들의 대응방향에 대해 점검하였다.

특히, 과거 해운산업의 위기극복 사례를 지적하면서 현재 컨테이너시장이 호황이지만 해외선사들의 대형컨테이너선 발주가 증가하면서 향후 1-2년 안에 선복공급 과잉으로 시황이 역전될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에 양 기관이 공감했다.

이에 해운협회 김영무 상근부회장은 “지금 시장에 안주하기 보다는 정부와 정책금융기관이 HMM 등 국적 컨테이너선사가 경쟁력 있는 컨테이너선을 지속적으로 확보할 수 있도록 선박금융이 지원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수출입은행 권우석 선임부행장도 “과거의 위기 사례를 반면교사 삼아 미래의 위기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선 선사들이 경쟁력 있는 대형컨선 확보가 필요하며 이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해운협회와 수출입은행은 해운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정기적으로 스킨쉽을 갖고 현안사항과 발전방안을 논의키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미지

배너
배너
배너